Editor in Chief

왕초

Main interests:

Marine Biology, Ocean Exploration, Rain Forests, Global Warming

More About Nick

중국에 머물거나 여행한 지 13년째다. 그동안 일년의 반은 중국 어딘가를 여행했다. 한국과 중국의 문화적 ‘경계를 걷는 삶’을 이어오고 있다. 엠넷 편성국장, 크림엔터테인먼트 사업총괄 등을 지냈다. 《중국 민가기행》, 《중국식객》, 《길 위에서 읽는 중국현대사 대장정》 등을 펴냈다.

Author Articles

18 만주족 역사기행2 :누르하치

변방의 무지한 ‘오랑캐’로 태어났으나 끝없는 상쟁 속에 창업에 성공했다. 그의 후예들은 중원을 삼키고, 서와 남의 또 다른 변방까지 병합해 자기 몸집의...

17 만주족 역사기행1 :누르하치에 이르기까지

청나라는 명나라를 훌쩍 뛰어넘은 차원이 다른 제국이었다. 대청제국이란 말로 요약할 수도 있다. 명대에서 청조로는 시간상 연접할 뿐이지 단순한 왕조교체가 아니다. 일단 영토가...

16 순록을 찾아서

얼핏 보면 뿔이 멋진 사슴이고 가까이서 머리를 보면 말인가 싶다. 습지를 거뜬히 헤치는 견고한 발굽을 보면 소인 것 같고, 튼튼한 몸뚱이는...

15 태항팔형

태항 팔형의 하나인 백형. 기원전 550년 제나라가 군대를 일으켜 진나라를 정벌할 때 통과했던 길이다 태항산의 서쪽이라 산서이고 동쪽이라...

14 탁발선비 천년기행

솔체꽃과 개미취, 둥근이질풀은 보라색을 자랑한다. 배초향도 무리지어 보라색을 노래하고, 분홍바늘꽃도 보라색 꽃잎을 방긋거린다. 층층잔대도 작은 종 모양의 보라색 꽃을 아래로 향하고...

13 흉노의 흔적이려나, 허란산 암화와 한메이린의 현대미술

황하 5464킬로미터는 티베트 고원에서 발원하여 동으로 흘러 발해만으로 들어가는데 중간에 크게 북류했다가 남으로 돌아오는 구간이 있다. 란저우를 지난 황하는 허란산(賀蘭山) 인산(陰山) 뤼량산(呂粱山)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