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1월 29일 敦煌, 莫高窟, 鳴沙山

Related Articles

오늘은 莫高窟과 鳴沙山 구경하는 날

이번 여행의 의의는 추위와의 싸움과 설경의 감상이다.

蘭州는 河西走廊을 따라 건설되었기에 동서로 길고, 우룸치는 남북으로 길다.

산지와 평원 지역 사람들의 노래는 톤이 높고 울림이 있다. 아마도 소리가 멀리 펴져나가게 하기 위한 것이 아닐까 한다. 스위스의 요들과 몽골 초원의 노래, 그리고 위그르 지역 사람들의 노래가 그렇다. 음정이 높고 목청을 떨며 부르는 노래는 때로 귀에 거슬리기도 하지만, 반대로 애잔한 구석이 있다.

돈황 막고굴에서 볼 만한 것은 장경동(17호), 239호 등 몇 개만 있다. 평소에는 10개 정도의 굴만 공개하지만 비수기에는 13개 정도 공개한다.

이곳 날씨는 평소에는 영하 십 몇 도 였다고 하는데, 이번 雪災 때문에 영하 이십 도 아래로 내려갔다고 한다. 이것은 이곳에서도 보기 드문 추위라고 한다. 아무튼 이번 여행에서 가장 힘든 것은 오전에 이동할 때 추위와의 전쟁이라고 할 수 있다. 차가 꽁꽁 얼어붙어 차안의 사람들마저 꽁꽁 얼려 버려 힘들었다. 이제 돈황까지 왔으니 더 이상 버스 이동은 없을 것이다. 敦煌까지 1,100 킬로미터 정도의 여정을 주파한 것도 이번 여행의 의의가 아닐까 한다.

눈내린, 눈 덮힌 명사산 사구의 모습은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다.

蘭州에서 공항까지의 거리는 제법 된다.

More on this topic

Comments

Advertisment

Popular stories

16 순록을 찾아서

얼핏 보면 뿔이 멋진 사슴이고 가까이서 머리를 보면 말인가 싶다. 습지를 거뜬히 헤치는 견고한 발굽을 보면 소인 것 같고, 튼튼한 몸뚱이는...

하오징팡郝景芳-보이지 않는 행성看不見的星球 7

보이지 않는 행성 7 티소아티와 치카우 티소아티와 치카우는 또 다른 한 쌍의 반의어야. 서로 십만...

천주판陳揪帆-G는 여신을 상징한다G代表女神 6

G는 여신을 상징한다 6 그녀는 배경을 다시 디자인하기 시작했다. 버스에서의 마찰, 패스트푸드점에서의 만남, 운동장에서의 기구 훈련 등등, 극적 효과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