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7월 25일 巴丹吉林(Badain Jaran), 嘉峪關

Related Articles

10:00 8道橋 胡楊林

바단지린 사막(母) + 텡그리 사막(子)

10:30 巴丹吉林Badain Jaran

대단한 사막이다.

거대한 Sand dune

10:35 출발

11:22 식당으로 가는 중

이곳은 흑성과 호양림이 관광자원

12:40 점심 먹고 출발

14:21 S315번 도로 남행

아무것도 없는 사막을 두 시간째 달리고 있다.

酒泉가는 길.

14:45 오른쪽에 위성발사대로 추정되는 시설들이 보인다.

발사대가 여러 곳에 있다.

15:35 14호 발사대

15:47 機場을 지나 군부대 주천까지는 180킬로미터

金塔縣城이라는 사인이 보인다.

여기는 오아시스 마을인 듯.

상당한 규모의 옥수수밭이 보인다.

18:01 酒泉

18:26 嘉峪關

20:30 嘉峪關 완료

More on this topic

Comments

Advertisment

Popular stories

2008년 1월 26일 武威, 文廟, 秦漢長城, 張液

08:00 天馬賓館 發, 文廟 구경. 문묘는 규모가 있고 나름대로 의의가 있다. 전체적인 배치 등은 북경의 그것과 유사하다. 눈...

2013년 7월 9일 우룸치 가는 길

가이드의 이름아사구리(花) 란두화(姓), 어센궁 남뚤라(요게 위구르 식 이름) 바이 아판티(선생의 의미, 有錢的, 老板的)

3 한 무제 반성문 쓰게 한 흉노의 땅, 룬타이

가을이면 노랗게 물들면서 경이로운 사막 풍경을 연출하는 신장위구르 자치구 룬타이현의 호양림(胡楊林). 한 무제의 반성문인 ‘윤대의 죄기조’ 무대가 된 곳이다.